default_setNet1_2

찾아가는 우산수리·재생사업‘인기’

기사승인 2019.05.22  

공유
default_news_ad1

- “일자리카페에서 양심우산 빌리고, 원미어울마당에서 무료로 우산 수리하세요”

부천시가 자원 재활용과 나눔 실천을 위한 ‘찾아가는 우산수리·재생사업’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.

   
   
 

‘찾아가는 우산수리·재생사업’은 단순 고장 등으로 버려지는 우산을 수리해 자원낭비를 방지하고 고쳐진 우산 중 일부를 필요한 곳에 기부하는 사업이다.

지난 3월부터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으로 우산수리 서비스를 제공한 결과 1천여 개의 우산을 수리하는 등 호응을 얻었다. 이 중 143개의 우산을 6월부터 송내역 부천시일자리카페에 양심우산으로 추가 비치해 시민에게 대여할 예정이다.

양심우산은 ‘찾아가는 우산수리·재생사업’을 통해 시민과 상인초, 양지초, 부천중, 상도중 학생들이 기증해 수리한 우산으로, 비 오는 날 누구나 빌릴 수 있다. 송내북부역 1층 택시 승강장 앞 일자리카페에서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이용 가능하다.

고장 난 우산을 수리하거나 기증하고자 하는 경우 원미어울마당 본관 4층 우산수리센터로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. 이용 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.

수거된 우산 중 고치기 어려운 우산과 기부 받은 폐 우산은 부품을 분리해 우산수리 재료로 사용한다. 기부 받은 우산은 수리 후 필요한 곳에 재기부하거나 양심우산 등으로 활용할 계획이다.

시 관계자는 “자원 재활용과 환경보호, 취약계층의 고용안정을 돕는 사업인 만큼 시민들의 적극적인 이용과 기부를 부탁드린다”고 전했다.

콩나물신문편집위원회 kongpaper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콩나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